2020.09.13 (일)

  • 구름많음동두천 17.2℃
  • 구름조금강릉 15.9℃
  • 구름조금서울 18.5℃
  • 흐림대전 19.4℃
  • 구름많음대구 18.8℃
  • 구름많음울산 19.1℃
  • 구름많음광주 20.1℃
  • 구름많음부산 19.8℃
  • 구름많음고창 19.5℃
  • 구름조금제주 22.6℃
  • 맑음강화 18.6℃
  • 구름많음보은 17.8℃
  • 흐림금산 18.2℃
  • 구름많음강진군 21.3℃
  • 구름많음경주시 18.8℃
  • 구름많음거제 20.1℃
기상청 제공

정치

김연철 통일부 장관 사의 표명… "남북관계 악화 책임"

  • 등록 2020.06.17 15:30:32

 

[TV서울=이천용 기자] 김연철 통일부 장관이 17일 최근 북한의 남국공동연락 사무소 폭파 등 급격한 남북관계 악화에 대한 책임을 지겠다며 사의를 표명했다.

 

김 장관은 이날 오후 정부서울청사 6층 기자실을 찾아 "남북관계 악화의 모든 책임을 지고 물러나기로 했다"며 "한반도 평화와 번영을 바라는 많은 국민의 요구와 기대에 부응하지 못해 죄송스럽게 생각한다. 이러한 뜻을 이날 오전 청와대에 전달했다"고 말했다.

 

김 장관은 "남북관계 악화에 대해 누군가는 책임져야 한다고 생각했다. 그런 마음의 준비를 하고 있었다"며 "지금 상황에서는 분위기를 쇄신하는 계기를 마련하는 것도 제게 주어진 책무가 아닐까 생각했다"고 설명했다.

 

한편, 김연철 장관은 지난해 4월 취임 후 약 1년 2개월 만에 통일부 장관직에서 물러나게 됐다.







정치

더보기
백혜련 의원, “진화하는 디지털 성범죄, 지속적인 관심과 개선 노력 필요” [TV서울=나재희 기자] 백혜련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경기 수원시을) 의원이 ‘N번방 재발 방지법’ 후속 법안으로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일부개정법률안’과 ‘아동‧청소년의 성보호에 관한 법률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 발의했다. 지난 2월, 텔레그램 등의 메신저 앱을 이용한 디지털 성범죄 ‘N번방 사건’이 온 국민을 큰 충격에 빠뜨렸다. 백 의원은 하루가 다르게 진화하는 다양한 유형의 성범죄를 예방하고자, 지난 20대 국회에서 성착취물 관련 처벌 대상과 수위를 확대한 ‘N번방 재발 방지법’을 발의한 바 있다. ‘N번방 재발 방지법’ 후속 법안(‘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개정안’)은 카메라 등을 이용한 불법 촬영물 또는 복제물을 광고‧소개한 자를 처벌 대상에 추가해 7년 이하의 징역 또는 5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현행법상으로는 불법 촬영물 또는 복제물을 반포·판매·임대·제공 또는 공공연하게 전시·상영하는 자에 대해서만 처벌이 가능하다. 불법 촬영물의 광고‧소개 행위는 불법으로 제작된 성 착취물을 불특정 다수에게 시청하거나 다운로드하는 것을 유도하는 행위이다. 이를 처벌하는 것은 불법 성착취물이 어떤 경로로, 어디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