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2 (금)

  • 맑음동두천 2.0℃
  • 구름많음강릉 9.6℃
  • 맑음서울 6.3℃
  • 박무대전 4.9℃
  • 맑음대구 7.9℃
  • 맑음울산 9.6℃
  • 맑음광주 7.9℃
  • 맑음부산 10.7℃
  • 맑음고창 4.0℃
  • 구름조금제주 15.0℃
  • 맑음강화 5.0℃
  • 구름많음보은 1.8℃
  • 구름많음금산 2.4℃
  • 맑음강진군 7.8℃
  • 구름조금경주시 7.7℃
  • 구름조금거제 10.5℃
기상청 제공

사회

'한강몽땅' 축제 돌아온다…10월 비대면 개최

  • 등록 2021.09.21 10:23:37

 

[TV서울=이천용 기자] 서울시는 대표 축제인 '한강몽땅' 축제를 다음 달 온라인으로 진행한다고 21일 밝혔다.

 

올해는 '폴 인 한강'(Fall in Hangang·한강에 빠지다)을 주제로 10여개 프로그램이 진행될 예정이다. 시민들이 만든 한강 관련 영상 콘텐츠를 공유하는 행사와 비대면 한강 투어 등이 준비 중이다.

 

수상레포츠·문화공연 등을 아우르는 한강몽땅 축제는 2013년부터 매년 여름 한강공원 일대에서 열려왔으나, 작년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와 장마 수해로 취소됐다.

 

올해는 7∼8월 열릴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확산으로 연기됐다. 이후 시는 10월 1∼17일을 개최 시점으로 잡고, 걸으면서 관람하는 워크스루 전시를 포함한 온·오프라인 행사로 준비해왔으나, 수도권 거리두기 4단계가 10월 3일까지 연장됨에 따라 전체 행사를 비대면 방식으로 전환키로 하고 일정도 다시 조율 중이다.

 

서울시 관계자는 "40여개 프로그램으로 계획했으나 사회적 거리두기를 고려해 프로그램 수를 절반 이하로 줄였다"며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행사를 진행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김인호 시의회 의장, 국민권익위와 ‘반부패‧청렴문화 확산’ 위한 업무협약

[TV서울=나재희 기자] 서울시의회(의장 김인호)는 반부패‧청렴 정책의 주부무처인 국민권익위원회(전현희 위원장)와 21일 서울시의회 의장실에서 ‘지방의회 반부패‧청렴문화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김인호 의장은 “노력이 성과로 이어지는 공정한 사회를 만들기 위해서는 시민 가장 가까이에 있는 지방의회의 솔선수범이 필수적”이라며 권익위원회와 청렴 업무협약을 체결하게 된 배경을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서울시의회와 국민권익위원회는 △공정하고 투명한 업무수행과 청렴교육의 충실한 이수 △이해충돌방지·겸직금지 등 지방의회의원 행동강령 준수 △주민 눈높이에 맞는 반부패·청렴 정책 시행 △부패방지를 위한 제도개선·권고사항 등의 적극적인 이행을 비롯해 공직사회의 공정성·투명성 제고와 청렴한 사회의 실현을 위하여 상호 협력할 계획이다. 김인호 의장은 “공공의 전문성과 청렴성에 대한 기대가 나날이 높아지고 있는 상황에서 서울시의회가 앞장서 시민이 바라는 수준의 공정성을 갖추고 지방의회 30년 역사에 걸맞은 변화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전현희 국민권익위원장은 “풀뿌리 민주주의의 산실인 지방의회와 힘을 모아 공직사회의 청렴성과 공정성을 획기적으로 개선해 세계적






정치

더보기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