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27 (토)

  • 맑음동두천 0.0℃
  • 맑음강릉 4.0℃
  • 맑음서울 3.1℃
  • 맑음대전 2.8℃
  • 맑음대구 3.7℃
  • 맑음울산 5.3℃
  • 맑음광주 6.2℃
  • 맑음부산 7.5℃
  • 맑음고창 1.7℃
  • 맑음제주 9.1℃
  • 맑음강화 -0.3℃
  • 맑음보은 -0.4℃
  • 맑음금산 0.1℃
  • 맑음강진군 2.7℃
  • 맑음경주시 1.6℃
  • 맑음거제 4.7℃
기상청 제공

정치

송영길 "尹, 전두환 찬양은 이완용이 잘했다는 것과 같아"

  • 등록 2021.10.20 10:32:21

 

[TV서울=나재희 기자]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대표는 20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 회의에서 국민의힘 유력 대권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전날 전두환 정권을 옹호한 발언을 한 것에 대해 "정치 입문 이후 하루도 빼먹지도 않은 비정상적인 언행이 급기야 군사 반란의 수괴 전두환 씨를 찬양하는 데까지 이르렀다"며 "나라를 팔아먹은 이완용이 정치를 잘했다고 말하는 것과 진배없다"고 말했다.

 

그는 "광주시민을 총칼로 짓밟고 국민 인권과 민주주의를 유린하며 온갖 부정·비리를 저지른 전두환 5공 정치가 시스템 정치라면 히틀러·스탈린 정치도 시스템 정치라고 불러야겠나"라며 "어디 감히 전두환 폭정의 가장 큰 피해자인 호남인들을 들먹이며 전두환을 찬양할 수 있나? 일본 우익들이 한국인 일제 식민시절에 행복했다고 하는 것과 무엇이 다른가"라고 반문했다.

 

계속해서 "검찰 쿠데타를 일으킨 윤석열이라는 사람의 정치관이 군사 쿠데타를 일으킨 전두환과 쌍둥이처럼 닮은 점이 확인됐다. 없는 죄를 만들어 국민 탄압하고 토건 비리 세력이 활개 치는 부패 완판 윤석열 공화국 만든다는 건가"라며 "보통 정치인이라면 윤 후보가 뱉은 수많은 망언 중 하나만 했어도 그날로 정치생명이 끝났을 것이다. 김종인 (전 비대)위원장과 이준석 대표가 5·18 묘역을 찾아 무릎 꿇고 사과한 것도 정략 술수였으며 (윤 전 총장이) 광주에서 흘린 눈물도 '악어의 눈물'이었다는 게 드러났다"고 지적했다.

 

송 대표는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를 향해서도 "이 대표가 5·18에 대해 일관되게 민주화 운동이라 평가한 게 반향을 일으켰는데 윤 후보 발언에 대해 이 대표가 분명히 한마디 해야 할 시간"이라며 "분명한 입장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그는 이날 전남 여수 특성화고 학생 홍정운 군이 현장 실습 중 숨진 사건에 대해 "당정이 협의해 특성화고 학생들의 현장실습을 전반적으로 점검해 어린 학생이 민간 업자에 위탁교육 받으며 노동력 착취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대안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정치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