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16 (월)

  • 맑음동두천 14.0℃
  • 맑음강릉 17.9℃
  • 맑음서울 14.9℃
  • 맑음대전 14.0℃
  • 구름조금대구 15.5℃
  • 구름많음울산 15.1℃
  • 구름조금광주 13.5℃
  • 구름많음부산 16.4℃
  • 맑음고창 12.2℃
  • 구름많음제주 16.2℃
  • 맑음강화 15.5℃
  • 맑음보은 9.3℃
  • 맑음금산 9.3℃
  • 맑음강진군 14.7℃
  • 구름많음경주시 14.8℃
  • 구름많음거제 15.0℃
기상청 제공

정치

윤석열, 무궁화호 열차타고 지방 돌며 정책홍보

  • 등록 2022.01.19 10:59:52

 

[TV서울=나재희 기자]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는 19일 윤석열 대선후보가 설연휴 직후 무궁화호 열차 4량을 빌려 '윤석열차'라고 이름 붙이고 지방 도시들을 순회하며 정책·공약 홍보에 나설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 대표는 이날 MBC 라디오에서 "국토교통부와 코레일에 미리 신고해 무궁화호 4량 1편성으로 예약했다"며 "우리 후보가 평소 방문하기 어려운 지방 지역, 경상북도나 충청도, 전라도에 있는 그런 지역에 손쉽게 방문하고 일반 시민과 소통하는 기회로 만든 기획"이라고 설명했다.

 

4량 중 3량은 객실, 1량은 카페로 개조할 것으로 전해졌다. 윤석열 대선 후보와 이 대표, 방문 도시를 지역구로 둔 국회의원 등이 직접 승차해 시민들과 만날 계획이며, 첫 출발은 다음 달 11일 경으로 예상된다.

 

이 대표는 이날 페이스북에서 “정규열차 편성과 관계없이 전세열차로 확보했기 때문에 일반 좌석공급과 별도로 운영되어서 일반 승객의 좌석수급과 관계없다”며 “설 연휴 대수송 기간을 피해서 2월 초중순과 2월말에 운영한다”고 설명했다. .

 

또, “무궁화호를 선택한 이유는 후보가 겸손한 자세로 지방의 중소도시들을 방문하기 위해서이며, 비전철화 구간도 달릴계획”이라며 “준비과정에 있어서 정미경 최고위원과 윤영석 최고위원이 많은 도움주셔서 선관위 검토를 모두 마친 사항”이라고 덧붙였다.

 

아울러 붉은색으로 도색된 무궁화호 사진을 첨부하며 "무궁화호가 색깔도 딱 우리 당 색 조합"이라고도 했다.

 

이와 관련해 국민의힘 관계자는 “코레일 승인에 한 달이 걸려 오래전부터 준비해온 이벤트"라며 "100명 이상을 태우고 2차례 이상 운행할 것 같다"고 말했다.







정치

더보기
윤석열 대통령, 권영세·박보균·원희룡 임명 [TV서울=나재희 기자] 윤석열 대통령은 13일 권영세 통일부·박보균 문화체육관광부·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을 임명했다. 한덕수 국무총리 후보자 인준안이 안갯속인 상황을 제쳐놓는다면, 전체 18개 부처 가운데 14곳이 '윤석열 장관 체제'로 정상궤도에 오르게 됐다. 대변인실은 이날 '윤 대통령이 이들 장관 3명의 임명을 재가했다'고 전했다 . 권영세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경과보고서는 국회에서 채택된 상태다. 청문보고서가 채택되지 않은 박보균·원희룡 후보자에 대해선 윤 대통령이 보고서 재송부를 요청하면서 임명 강행을 예고한 바 있다. 인사청문회법에 따르면 국회가 보고서 채택 시한을 넘길 경우, 대통령은 열흘 이내에서 기한을 정해 재송부 요청을 할 수 있고, 이 기한까지도 국회가 보고서를 내지 않는다면 대통령은 장관을 그대로 임명할 수 있다. 앞서 윤 대통령은 취임 당일 추경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을 비롯해 7명의 장관을 임명했고, 전날 첫 임시국무회의를 전후로 총 4명의 장관을 추가로 임명했다. 특히 임시국무회의 직전에는, 청문보고서가 채택되지는 않았지만 국무회의 개의 요건(국무회의 구성원 11명)을 맞추기 위해 박진 외교부·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을 임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