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2 (일)

  • 맑음동두천 18.2℃
  • 맑음강릉 18.9℃
  • 맑음서울 20.7℃
  • 맑음대전 20.3℃
  • 맑음대구 22.2℃
  • 맑음울산 19.5℃
  • 맑음광주 21.5℃
  • 맑음부산 21.1℃
  • 맑음고창 18.6℃
  • 구름많음제주 22.0℃
  • 맑음강화 15.8℃
  • 맑음보은 20.7℃
  • 맑음금산 20.8℃
  • 맑음강진군 20.4℃
  • 맑음경주시 18.9℃
  • 맑음거제 23.2℃
기상청 제공

사회

열린사회자원봉사연합, 신년인사회 개최

  • 등록 2022.01.24 11:46:36

 

[TV서울=변윤수 기자] 열린사회자원봉사연합(상임대표 이병석)은 24일 오전 서울 강남구 일원동 소재 대청타워 회의실 에서 신년인사회를 개최했다 이날 인사회에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임원만 참석한 가운데, 2022년 사업계획를 발표하고 이와 관련해 의견을 나눴다.


캐나다 원숭이두창 확진 5건으로 늘어…"추가 확진 가능성"

[TV서울=이천용 기자] 캐나다에서 원숭이두창(monkeypox) 확진 사례가 5건으로 늘었다고 캐나다 공중보건국이 20일(현지시간) 밝혔다. 공중보건국의 테레사 탬 최고보건관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캐나다 내 원숭이두창 감염 의심 사례 24건을 조사 중이라며 이같이 밝혔다고 CBC 방송이 보도했다. 이번에 확인된 5건은 모두 퀘벡주에서 발생했다고 주 당국이 밝혔다. 퀘벡주는 전날 캐나다에서 처음으로 원숭이두창 감염 사례 2건을 확인했다. 탬 보건관은 현재 위니펙의 국립미생물연구소가 퀘벡주와 브리티시 컬럼비아(BC)주에서 수집된 표본을 조사하고 있다면서 곧 원숭이두창 확진 사례 여러 건이 추가로 확인될 가능성이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캐나다에서 어느 정도로 감염이 확산했는지 우리는 전혀 알지 못한다"며 "조사가 철저하게 진행되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조사 대상 가운데 발병 사례가 많은 아프리카 지역을 여행한 사람들이 많지 않은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현시점에서 전체 국민에 대한 전반적인 위험도는 '낮은 단계'라면서 원숭이두창이 캐나다를 포함해 서방 세계로 번지고 있는 이유를 규명하기 위해 연구를 집중하고 있다고 밝혔다. 원숭이두창은 주로 중






정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