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30 (목)

  • 흐림동두천 22.8℃
  • 흐림강릉 25.5℃
  • 서울 22.9℃
  • 흐림대전 24.9℃
  • 구름조금대구 27.1℃
  • 구름조금울산 26.1℃
  • 광주 24.5℃
  • 흐림부산 23.8℃
  • 구름많음고창 26.1℃
  • 맑음제주 27.3℃
  • 흐림강화 22.1℃
  • 흐림보은 23.7℃
  • 구름많음금산 24.3℃
  • 맑음강진군 25.0℃
  • 구름많음경주시 25.0℃
  • 맑음거제 24.8℃
기상청 제공

정치

송영길 "'0.73%p 짜리'가 권력 전횡하지 않도록 승리"

  • 등록 2022.05.04 09:56:57

 

[TV서울=김용숙 기자] 더불어민주당은 4일 6·1 지방선거의 최대 승부처인 서울에서의 승리 의지를 다졌다.

 

윤호중 공동비상대책위원장은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송영길 서울시장 후보 및 서울 49개 지역위원장 간담회에서 "이번 지방선거에 우리 당은 물론 대한민국의 미래가 걸려있다"며 "송 후보의 우직한 충심을 서울 시민이 받아들인다면 민주당의 지방선거 승리 신화는 이어질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취임도 전에 벌써 불통·무능으로 상징되는 불안한 '윤석열 정부'를 어떻게 바로잡을 것이냐, 국회의 제1당으로서 국민의 걱정과 불안을 어떻게 희망으로 바꾸느냐가 결정되는 선거"라고 강조하기도 했다.

박지현 공동비대위원장은 "지방선거까지 겨우 28일 남았다. 짧은 시간이지만 우리가 국민 눈높이에 맞게 반성하고 사과할 것은 사과해야 한다"며 "정권은 못 지켰지만, 자치 권한은 지켜내야 한다"고 말했다.

 

박홍근 원내대표는 "이번 지방선거는 대선의 연장선이며 지난해 보궐선거 이후 딱 1년 만이기도 하다"며 "어제 수사·기소 분리라는 개혁을 책임 있게 마무리했듯 이제는 책임 있는 지방정부를 위해 힘을 모아야 한다"고 했다.

 

그는 "서울은 이제 더는 민주당의 믿는 구석이 아니다. 다시 선택을 받으려면 10배, 20배 노력해야 한다"며 "서울 시민에게 희망을 드리는 입법·정책에 매진하겠다"고 약속했다.

 

송영길 서울시장 후보는 "0.73%포인트 짜리가 모든 권력을 전횡하고 독단하지 않도록 지방선거에서 승리해 국민 통합을 일구겠다"고 말했다.

 

지난 3·9 대선에서 득표율 0.73%포인트 차로 민주당 이재명 대선후보를 꺾은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을 깍아내리며 재차 견제한 것이다.

 

송 후보는 출마를 전후해 당내 찬반 논란이 일었던 점을 의식한 듯 "출마 과정에서 충분한 공감이 부족했던 점은 죄송하다. 늦었지만 많은 의원의 마음을 겸허히 수용해서 원팀을 이루겠다"고 했다.

 

서울시당 위원장인 기동민 의원은 "비 온 뒤 땅이 더 굳는다는 옛 어른들의 말을 믿는다"며 "그 땅 위에 비료를 줘 송영길 당선이라는 열매를 얻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경기도 선관위, '181표 차이' 안산시장 선거 투표지 재검표한다

[TV서울=나재희 기자] 지난 6·1지방선거에서 181표 차이로 당락이 결정된 안산시장 선거 투표지를 선거관리위원회가 재검표 한다. 29일 경기선관위는 안산시장 선거에서 국민의힘 이민근 당선인에게 패배한 더불어민주당 제종길 후보가 당선무효를 주장하며 제기한 재검표 요청을 받아들였다고 밝혔다. 경기선관위는 이날 심리에서 제 후보가 재검표 요청을 주장할 자격이 있고 요청 가능한 기간 내에 요청이 이뤄진 점 등을 고려해 이같이 결정했다. 재검표는 다음 달 14일 오전 10시 경기도 수원시 보훈재활체육센터 종합체육관에서 진행되며 투표지를 하나씩 공개하면서 확인하는 방식으로 이뤄진다. 제 후보 등 당사자들 참관도 가능하다. 앞서 제 후보 측은 지난 27일 보도자료를 통해 "개표 당시 검표기 개표에서는 제 후보가 이겼는데 잠정무효표를 수기로 검표한 뒤 이 후보가 181표로 역전한 결과가 나왔다"며 "이해하기 어려운 특이한 결과로 재검표를 소청했다"고 밝혔다. 지난 1일 선거 개표 결과 안산지역 총투표수 26만586표 가운데 이 후보가 11만9천776표를 얻어 11만9천595표 득표에 그친 제 후보를 181표 차로 이겼다. 경기도 31명의 기초단체장 선거 중 최소 표차였






정치

더보기
경기도 선관위, '181표 차이' 안산시장 선거 투표지 재검표한다 [TV서울=나재희 기자] 지난 6·1지방선거에서 181표 차이로 당락이 결정된 안산시장 선거 투표지를 선거관리위원회가 재검표 한다. 29일 경기선관위는 안산시장 선거에서 국민의힘 이민근 당선인에게 패배한 더불어민주당 제종길 후보가 당선무효를 주장하며 제기한 재검표 요청을 받아들였다고 밝혔다. 경기선관위는 이날 심리에서 제 후보가 재검표 요청을 주장할 자격이 있고 요청 가능한 기간 내에 요청이 이뤄진 점 등을 고려해 이같이 결정했다. 재검표는 다음 달 14일 오전 10시 경기도 수원시 보훈재활체육센터 종합체육관에서 진행되며 투표지를 하나씩 공개하면서 확인하는 방식으로 이뤄진다. 제 후보 등 당사자들 참관도 가능하다. 앞서 제 후보 측은 지난 27일 보도자료를 통해 "개표 당시 검표기 개표에서는 제 후보가 이겼는데 잠정무효표를 수기로 검표한 뒤 이 후보가 181표로 역전한 결과가 나왔다"며 "이해하기 어려운 특이한 결과로 재검표를 소청했다"고 밝혔다. 지난 1일 선거 개표 결과 안산지역 총투표수 26만586표 가운데 이 후보가 11만9천776표를 얻어 11만9천595표 득표에 그친 제 후보를 181표 차로 이겼다. 경기도 31명의 기초단체장 선거 중 최소 표차였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