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30 (목)

  • 흐림동두천 22.5℃
  • 흐림강릉 24.8℃
  • 서울 22.7℃
  • 대전 25.0℃
  • 구름조금대구 27.2℃
  • 맑음울산 26.3℃
  • 광주 24.7℃
  • 흐림부산 23.5℃
  • 구름많음고창 26.1℃
  • 구름조금제주 27.7℃
  • 흐림강화 22.7℃
  • 흐림보은 24.0℃
  • 구름많음금산 24.2℃
  • 구름많음강진군 24.4℃
  • 구름조금경주시 24.4℃
  • 구름조금거제 24.8℃
기상청 제공

정치

5월 1∼10일 수출 160억5,200만달러… 29% 증가

  • 등록 2022.05.11 09:59:48

[TV서울=이현숙 기자] 11일 관세청은 5월 1∼10일 수출액(통관기준 잠정치)은 160억5천200만달러로 작년 같은 기간보다 28.7% 증가했다고 밝혔다.

 

조업일수를 반영한 일평균 수출액은 24억7천만달러로 8.9% 증가했다. 이 기간 조업일수는 6.5일로 지난해보다 하루 늘었다.

 

조업일수를 고려하지 않은 기준으로 주요 품목별 수출 현황을 보면 반도체(10.8%), 석유제품(256.3%), 철강제품(27.1%), 자동차 부품(13.8%) 등이 1년 전보다 증가한 반면 승용차(-20.6%), 무선통신기기(-27.2%), 선박(-3.6%) 등의 품목은 수출이 감소했다.

 

주요 수출 상대국별로 보면 중국(9.6%), 미국(30.1%), 유럽연합(EU·27.1%), 베트남(30.0%), 대만(106.2%) 등이 증가했고 홍콩(-35.4%) 등은 감소했다.

 

수입액은 197억7천600만달러로 1년 전보다 34.7% 늘었다. 품목별로 보면 원유(53.7%), 반도체(26.3%), 석유제품(46.8%), 가스(52.7%), 기계류(16.2%), 승용차(4.1%), 석탄(220.0%) 등의 수입이 1년 전보다 늘었다.

 

3대 에너지원인 원유(30억6천200만달러), 가스(8억2천400만달러), 석탄(6억5천400만달러) 등의 수입액은 45억4천만달러였다.

 

그러나 무선통신기기(-5.2%) 등의 수입은 감소했다.

 

상대국별로는 중국(45.0%), EU(22.0%), 사우디아라비아(101.7%), 일본(7.3%), 호주(34.5%) 등으로부터의 수입은 증가했고 미국(-1.0%) 등으로부터의 수입은 감소했다.

 

무역수지는 37억2천400만달러 적자로 작년 같은 기간(22억1천100만달러)보다 적자 폭이 확대됐다.

 

올해 들어 이달 10일까지 누적 무역수지 적자는 98억6천만달러로 100억달러에 육박했다. 지난해 같은 기간 무역수지는 79억2천400만달러 흑자였다.

 

무역수지는 지난해 12월 석유 등 에너지 가격 상승에 힘입어 2020년 4월 이후 20개월 만에 적자를 기록했다. 올해 들어서는 지난 2월을 제외하고 월간 기준 적자를 기록 중이다. 3월부터는 두 달 연속 적자를 기록했다.

 

지난달에는 수출이 4월 기준으로 최고 실적을 달성했으나,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등의 영향으로 수입이 더 가파르게 증가해 무역수지가 26억6천만달러 적자를 기록했다.


경기도 선관위, '181표 차이' 안산시장 선거 투표지 재검표한다

[TV서울=나재희 기자] 지난 6·1지방선거에서 181표 차이로 당락이 결정된 안산시장 선거 투표지를 선거관리위원회가 재검표 한다. 29일 경기선관위는 안산시장 선거에서 국민의힘 이민근 당선인에게 패배한 더불어민주당 제종길 후보가 당선무효를 주장하며 제기한 재검표 요청을 받아들였다고 밝혔다. 경기선관위는 이날 심리에서 제 후보가 재검표 요청을 주장할 자격이 있고 요청 가능한 기간 내에 요청이 이뤄진 점 등을 고려해 이같이 결정했다. 재검표는 다음 달 14일 오전 10시 경기도 수원시 보훈재활체육센터 종합체육관에서 진행되며 투표지를 하나씩 공개하면서 확인하는 방식으로 이뤄진다. 제 후보 등 당사자들 참관도 가능하다. 앞서 제 후보 측은 지난 27일 보도자료를 통해 "개표 당시 검표기 개표에서는 제 후보가 이겼는데 잠정무효표를 수기로 검표한 뒤 이 후보가 181표로 역전한 결과가 나왔다"며 "이해하기 어려운 특이한 결과로 재검표를 소청했다"고 밝혔다. 지난 1일 선거 개표 결과 안산지역 총투표수 26만586표 가운데 이 후보가 11만9천776표를 얻어 11만9천595표 득표에 그친 제 후보를 181표 차로 이겼다. 경기도 31명의 기초단체장 선거 중 최소 표차였






정치

더보기
경기도 선관위, '181표 차이' 안산시장 선거 투표지 재검표한다 [TV서울=나재희 기자] 지난 6·1지방선거에서 181표 차이로 당락이 결정된 안산시장 선거 투표지를 선거관리위원회가 재검표 한다. 29일 경기선관위는 안산시장 선거에서 국민의힘 이민근 당선인에게 패배한 더불어민주당 제종길 후보가 당선무효를 주장하며 제기한 재검표 요청을 받아들였다고 밝혔다. 경기선관위는 이날 심리에서 제 후보가 재검표 요청을 주장할 자격이 있고 요청 가능한 기간 내에 요청이 이뤄진 점 등을 고려해 이같이 결정했다. 재검표는 다음 달 14일 오전 10시 경기도 수원시 보훈재활체육센터 종합체육관에서 진행되며 투표지를 하나씩 공개하면서 확인하는 방식으로 이뤄진다. 제 후보 등 당사자들 참관도 가능하다. 앞서 제 후보 측은 지난 27일 보도자료를 통해 "개표 당시 검표기 개표에서는 제 후보가 이겼는데 잠정무효표를 수기로 검표한 뒤 이 후보가 181표로 역전한 결과가 나왔다"며 "이해하기 어려운 특이한 결과로 재검표를 소청했다"고 밝혔다. 지난 1일 선거 개표 결과 안산지역 총투표수 26만586표 가운데 이 후보가 11만9천776표를 얻어 11만9천595표 득표에 그친 제 후보를 181표 차로 이겼다. 경기도 31명의 기초단체장 선거 중 최소 표차였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