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6 (일)

  • 흐림동두천 24.5℃
  • 흐림강릉 28.8℃
  • 흐림서울 25.3℃
  • 흐림대전 26.4℃
  • 흐림대구 26.2℃
  • 구름많음울산 24.6℃
  • 흐림광주 26.0℃
  • 부산 22.9℃
  • 구름많음고창 25.7℃
  • 구름많음제주 30.6℃
  • 흐림강화 23.5℃
  • 흐림보은 24.4℃
  • 구름많음금산 26.3℃
  • 구름많음강진군 27.3℃
  • 구름많음경주시 26.7℃
  • 구름많음거제 23.2℃
기상청 제공

지방자치

[광역·기초의원 후보 신상분석] 병역·전과

-광역의원 후보 11%, 기초의원 후보 12.3% '병역미필'

  • 등록 2022.05.13 09:28:08

[TV서울=이천용 기자] 6·1 지방선거 후보등록 첫날인 12일 오후 9시까지 등록을 마친 광역의원 후보 가운데 병역 대상자 854명 중 11%인 94명은 병역 의무를 이행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전체 광역의원 후보 1천83명 중 38.7%인 419명은 전과가 있는 것으로 집계됐다. 이 가운데 전과가 가장 많은 후보는 경남 하동군선거구에 출마한 무소속 강봉효 후보로, 9건의 전과기록을 신고했다.

기초의원 후보의 경우 병역 대상자 2천293명 중 12.3%인 283명이 군 복무를 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또 전체 기초의원 후보자 3천238명 가운데 36.8%에 해당하는 1천193명이 전과기록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부산진구 다선거구에 출마한 무소속 강해복 후보의 전과기록이 14건으로 가장 많았다.







정치

더보기
법사위 뇌관 걷어낸 여야…사개특위·검수완박 소송 막판 걸림돌 [TV서울=나재희 기자] 더불어민주당이 후반기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위원장직을 국민의힘에 넘기는 방안을 포함한 국회 정상화 협상안을 제시한 것과 관련, 양당 원내수석부대표가 24일 회동해 세부 협상을 벌였다. 양당 원내수석부대표인 송언석·진성준 의원은 이날 오후 5시께부터 약 1시간 동안 국회 인근에서 만나 장기 지연 중인 21대 국회 후반기 원 구성 협상의 전제 조건을 논의했다. 민주당 박홍근 원내대표가 지난해 양당 원내대표 간 합의를 존중해 후반기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위원장 자리를 국민의힘에 넘기겠다고 발표한 지 30분 만에 이뤄진 전격 회동이었다. 양당 간 최대 난관인 법사위원장 문제에서 해결의 단초가 제시된 상황에서 수석 간 회동에서는 민주당이 추가로 제시한 사개특위 구성 제안 등이 핵심 쟁점으로 부상했다.회동에서 진 수석은 "법사위원장 직을 국민의힘이 맡는 것에 동의하는 대신 국민의힘도 지난 합의사항을 이행해 달라"는 요청을 했다고 진 수석이 회동 후 브리핑에서 밝혔다. 제안 내용에 대해선 "국민의힘이 헌법재판소에 (검수완박법) 권한쟁의 심판을 청구한 것을 취하하고, 국회 사법개혁 특위 명단을 제출하는 것"이라고 밝혔다. 진 수석은 소 취하 요구에 대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