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9 (화)

  • 흐림동두천 22.6℃
  • 흐림강릉 27.9℃
  • 서울 26.1℃
  • 흐림대전 29.8℃
  • 흐림대구 32.2℃
  • 흐림울산 31.1℃
  • 흐림광주 31.0℃
  • 흐림부산 29.7℃
  • 흐림고창 30.3℃
  • 구름많음제주 34.0℃
  • 흐림강화 24.7℃
  • 흐림보은 28.2℃
  • 흐림금산 29.4℃
  • 흐림강진군 31.3℃
  • 흐림경주시 30.7℃
  • 구름많음거제 30.1℃
기상청 제공

사회

국정원, 박지원·서훈 전 원장 고발

  • 등록 2022.07.06 17:06:56

 

[TV서울=변윤수 기자] 국가정보원은 6일 오후 취재진에 배포한 입장문을 통해 문재인 정부 시절 발생한 '서해 공무원 피살사건'과 '탈북어민 북송사건'과 관련해 각각 박지원·서훈 전 국정원장을 고발했다고 밝혔다.

 

국정원은 "자체 조사 결과 금일 대검찰청에 서해 공무원 피격사건과 관련해 첩보 관련 보고서 등을 무단 삭제한 혐의 등으로, 박지원 전 원장 등을 고발했다"며 “박 전 원장에게 적용한 혐의는 국가정보원법 위반(직권남용죄), 공용전자기록등 손상죄 등이며, 서 전 원장은 탈북어민 강제북송 사건과 관련해 당시 합동조사를 강제 조기 종료시킨 혐의로 국가정보원법 위반(직권남용죄)과 허위 공문서작성죄 등으로 고발했다"고 밝혔다.

 

서해 공무원 피살 사건은 해수부 공무원 이대준 씨가 지난 2020년 9월 21일 서해 최북단 소연평도 어업지도선에 타고 있다 실종된 후 북한군에 의해 사살되고 시신이 불태워진 사건으로, 최근 해경과 국방부가 '자진 월북 추정'이라고 했던 종전 중간수사 결과를 번복했다.

 

탈북어민 북송사건은 지난 2019년 11월 북한 선원 2명이 동료 16명을 살해하고 탈북해 귀순 의사를 밝혔으나 판문점을 통해 북한으로 추방한 사건이다.







정치

더보기




정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