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7 (수)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지방자치


평택시, 삼성전자 고덕캠퍼스 남측 158만㎡에 첨단복합산단 조성

  • 등록 2024.02.12 09:42:41

 

[TV서울=곽재근 기자] 국내 최대 규모 반도체 생산 산업단지인 경기도 평택 삼성전자 고덕캠퍼스 남측에 반도체 산업 지원 용도의 대규모 산업단지 조성이 추진된다.

12일 연합뉴스 취재를 종합하면 평택시는 고덕면 방축리 일원에 158만㎡ 규모의 첨단복합 일반산업단지(1·2단계)를 계획 중이다.

1단계 사업 대상지는 46만㎡ 규모로, 삼성전자 고덕캠퍼스에 공급할 질소 등 가스 생산을 목적으로 구상됐다.

이 사업은 평택첨단복합산단PFV㈜가 내년 말까지 4천258억원의 민간 자본을 투입해 조성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시는 첨단복합 일반산단(1단계) 사업이 경기도 지방산업단지계획 심의를 통과하면 이달 중 산업단지계획을 승인할 방침이다.

2단계 사업은 2029년 준공을 목표로 1단계 사업 부지 남측에 112만㎡ 규모로 추진될 예정이다.

반도체 업체 집적화를 목적으로 추진되는 2단계 사업 부지에는 반도체 소재·부품·장비 기업이 입주하게 된다.

시는 향후 사업 시행자로부터 산업단지개발계획 신청서를 접수하면 각종 재해영향 평가를 거쳐 심의한 후 내년 말께 산단계획 승인을 추진할 예정이다.

평택시 관계자는 "첨단복합산단이 완공되면 삼성전자를 중심으로 한 반도체 생태계 조성을 통해 반도체 분야 국가 경쟁력에도 이바지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정치

더보기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