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07 (금)

  • 구름많음동두천 25.1℃
  • 구름많음강릉 24.1℃
  • 구름많음서울 24.5℃
  • 흐림대전 23.1℃
  • 흐림대구 25.2℃
  • 흐림울산 23.6℃
  • 흐림광주 22.7℃
  • 흐림부산 22.5℃
  • 흐림고창 22.5℃
  • 흐림제주 25.7℃
  • 맑음강화 23.9℃
  • 흐림보은 23.0℃
  • 흐림금산 22.3℃
  • 흐림강진군 22.4℃
  • 흐림경주시 22.7℃
  • 흐림거제 23.2℃
기상청 제공

정치

[TV서울] 조희연.김성태에 "특수학교는 정치적 흥정의 대상이 아니다" 비판

  • 등록 2018.09.07 17:37:33

[TV서울=신예은 기자] 서울시의회 교육위원회가 9월 7일 기자회견문을 통해 조희연 교육감과 김성태 의원의 불합리한 특수학교 설립 합의를 규탄했다.


교육위원회는 기자회견문을 통해 "지역이기주의로 인해 똑같은 교육의 주체로서 헌법에 보장된 교육권을 보장받아야 하는 장애학생들과 그들의 학부모가 눈물을 흘리는 현실을 직시하고 분노한다"고 말했다.


이어 조희연 교육감에 대해 "조희연 서울시교육감은 특수학교 설립은 무엇과도 양보할 대상이 아니며, 강서 특수학교뿐만 아니라 향후 특수학교의 확대에 최대한 력해 나가겠다는 강력한 의지를 표명하기도 했다"며 "그러나 2019년 9월 개교를 목표로 강서 특수학교 설립이 진행되어 가던 지난 9월 4일, 조희연 교육감은 자유한국당 원내대표실에서 김성태 국회의원 및 강서 특수학교 설립반대 비상대책위원장과 함께 강서지역 특수학교(가칭 서진학교) 설립을 위한 합의를 발표했다"고 밝혔다.


당시 합의 내용은 첫째, 인근학교 통폐합 시 그 부지를 한방병원 건립에 최우선적으로 협조, 둘째, 공진초 기존 교사동을 활용한 주민복합문화시설의 건립, 셋째, 신설 강서 특수학교 학생 배정 시 강서구 지역학생 우선 배정, 넷째, 기타 지역주민이 필요로 하는 사항에 대한 추가 협력 등의 내용이다.


합의 내용에 대해 위원회는 "서진학교의 설립은 법적, 행정적 절차가 적법하게 이루어져 이미 공사가 착공된 만큼 강서 특수학교 설립을 위한 합의는 불필요한 것"이었다며 "조희연 교육감과 김성태 의원은 강서지역 일부주민의 동의를 구한다는 이유로 인근학교 통폐합 시 한방병원 건립에 최우선적으로 협조하겠다는 등의 거래를 함으로써 마치 특수학교가 거래의 대상인 혐오시설인양 폄하하는 결과를 가져왔다"고 강하게 비판했다.


교육위원회는 이번 기자회견문을 통해 "조희연 교육감과 김성태 의원은 어떠한 조건도 붙이지 말고 특수학교 설립을 조속히 추진할 것"을 촉구했다.



[TV서울] 조희연.김성태에 "특수학교는 정치적 흥정의 대상이 아니다" 비판

[TV서울=신예은 기자] 서울시의회 교육위원회가 9월 7일 기자회견문을 통해조희연 교육감과 김성태 의원의 불합리한 특수학교 설립 합의를 규탄했다. 교육위원회는 기자회견문을 통해 "지역이기주의로 인해 똑같은 교육의 주체로서 헌법에 보장된 교육권을 보장받아야 하는 장애학생들과 그들의 학부모가 눈물을 흘리는 현실을 직시하고 분노한다"고 말했다. 이어 조희연 교육감에 대해 "조희연 서울시교육감은 특수학교 설립은 무엇과도 양보할 대상이 아니며, 강서 특수학교뿐만 아니라 향후 특수학교의 확대에 최대한 노력해 나가겠다는 강력한 의지를 표명하기도 했다"며 "그러나 2019년 9월 개교를 목표로 강서 특수학교 설립이 진행되어 가던 지난 9월 4일, 조희연 교육감은 자유한국당 원내대표실에서 김성태 국회의원 및 강서 특수학교 설립반대 비상대책위원장과 함께 강서지역 특수학교(가칭 서진학교) 설립을 위한 합의를 발표했다"고 밝혔다. 당시 합의 내용은첫째, 인근학교 통폐합 시 그 부지를 한방병원 건립에 최우선적으로 협조, 둘째, 공진초 기존 교사동을 활용한 주민복합문화시설의 건립, 셋째, 신설 강서 특수학교 학생 배정 시 강서구 지역학생 우선 배정, 넷째, 기타 지역주민이 필요로 하

[TV서울] 서울대공원서 즐기는 ‘호숫가 영화제’

[TV서울=신예은 기자] 서울대공원(원장 송천헌)이시민들이 직접 선정한 영화를 상영하는‘호숫가 영화제’를 9월 8일과 9월 9일 이틀 간 오후 4시부터 진행된다. 먼저 8일에는 ‘너의 이름은’ 과 ‘라라랜드’, 9일에는 ‘하치이야기’와 ‘쥬라기공원1’이 각각 무료로 상영된다. 선선한 오후 시간대에 진행되니 겉옷과 돗자리, 간식 등을 가져오면 더욱 편리하고 즐겁게 영화를 감상할 수 있다. 서울대공원 호수광장은 분수대 광장에서 서울랜드 가는 길에 위치한 야외공간으로 400인치 대형 스크린이 설치되어 생생하게 영화를 볼 수 있다. 영화 상영 중간에 OST콘서트과 토크 콘서트도 마련돼 있어 더욱 풍성하게 영화제를 즐길 수 있다. 토요일과 일요일 17시에는OST 콘서트를 통해 라라랜드 삽입곡 등 친숙하고 아름다운 음악이 연주된다. 일요일에 진행되는 토크 콘서트는 ‘출발 비디오 여행’을 진행하는 개그맨 김경식의 추천작 ‘하치이야기’와 다양한 영화 관련 이야기로 진행이 된다. 또한서울대공원은 호숫가 영화제 기간동안 일회용품 줄이기 캠페인의 일환으로개인컵을 지참하면 따뜻한 커피와 쥬스를 무료로 제공받을 수 있다. 행사일중 16시부터 19시까지 세 시간동안엔 커피와 음






[TV서울] 조희연.김성태에 "특수학교는 정치적 흥정의 대상이 아니다" 비판 [TV서울=신예은 기자] 서울시의회 교육위원회가 9월 7일 기자회견문을 통해조희연 교육감과 김성태 의원의 불합리한 특수학교 설립 합의를 규탄했다. 교육위원회는 기자회견문을 통해 "지역이기주의로 인해 똑같은 교육의 주체로서 헌법에 보장된 교육권을 보장받아야 하는 장애학생들과 그들의 학부모가 눈물을 흘리는 현실을 직시하고 분노한다"고 말했다. 이어 조희연 교육감에 대해 "조희연 서울시교육감은 특수학교 설립은 무엇과도 양보할 대상이 아니며, 강서 특수학교뿐만 아니라 향후 특수학교의 확대에 최대한 노력해 나가겠다는 강력한 의지를 표명하기도 했다"며 "그러나 2019년 9월 개교를 목표로 강서 특수학교 설립이 진행되어 가던 지난 9월 4일, 조희연 교육감은 자유한국당 원내대표실에서 김성태 국회의원 및 강서 특수학교 설립반대 비상대책위원장과 함께 강서지역 특수학교(가칭 서진학교) 설립을 위한 합의를 발표했다"고 밝혔다. 당시 합의 내용은첫째, 인근학교 통폐합 시 그 부지를 한방병원 건립에 최우선적으로 협조, 둘째, 공진초 기존 교사동을 활용한 주민복합문화시설의 건립, 셋째, 신설 강서 특수학교 학생 배정 시 강서구 지역학생 우선 배정, 넷째, 기타 지역주민이 필요로 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