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20 (화)

  • 구름많음동두천 24.5℃
  • 흐림강릉 24.5℃
  • 구름조금서울 28.4℃
  • 구름조금대전 27.4℃
  • 구름조금대구 25.2℃
  • 울산 23.7℃
  • 구름조금광주 26.7℃
  • 구름많음부산 25.4℃
  • 구름많음고창 26.1℃
  • 맑음제주 26.7℃
  • 구름많음강화 24.1℃
  • 구름조금보은 24.8℃
  • 구름많음금산 23.8℃
  • 구름조금강진군 26.0℃
  • 구름조금경주시 24.6℃
  • 구름조금거제 26.5℃
기상청 제공

포토

[TV서울] 박원순 시장, '김대중‧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10주기 추모사진전' 관람

  • 등록 2019.08.16 11:33:49

 

[TV서울=이천용 기자] 박원순 서울시장은 16일 오전 10시 김대중·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10주기를 맞아 신청사 시민청 시민플라자에서 열리는 ‘김대중‧노무현 대통령 서거 10주기 추모사진전’ 개막식에 참석해 회고사를 하고, 참석자들과 함께 전시를 관람했다.

 

이번 추모사진전은 민주주의를 싹틔운 김대중 대통령의 굴곡진 일대기를 시작으로 국민의정부에서 노무현 대통령의 참여정부로 이어지는 한반도 평화와 통일로의 담대한 여정을 다룬다. 김대중도서관, 노무현재단, 민족화해협력범국민협의회, 더불어민주당이 공동 주최하고 더불어민주당이 주관한다. 16일부터 18일까지 열리며,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관람 가능하다.

 







[TV서울] 이정미 의원, 국제적 멸종위기종 불법증식 처벌 강화 위한 ‘야생생물법’ 개정안 발의 [TV서울=이현숙 기자]정의당 이정미 의원이 녹색연합과 20일 오전 10시 30분 국회 정론관에서 반달가슴곰 등 국제적 멸종위기종 불법증식 처벌 강화를 위한 ‘야생생물 보호 및 관리에 관한 법률’(이하 야생생물법) 개정안 발의 기자회견을 가졌다. 이정미 의원은 ‘야생생물법’ 개정으로 국제적 멸종위기종인 반달가슴곰의 불법증식에 대한 처벌을 강화하고 현재 32마리로 확인된 불법증식 개체를 정부가 보호하고 관리를 촉구하기 위한 것이라고 취지를 밝혔다. 1981년부터 곰 사육을 장려했던 정부는 2016년까지 곰 사육을 공식적으로 종료하기로 했다. 하지만 이후에도 불법증식이 이어지고 있다. 올해 4월 (사)녹색연합의 농가 모니터링 결과에 따르면 2016년 처음 불법증식이 확인된 이후, 불법증식된 반달가슴곰 개체수가 총 32마리로 확인됐다. 현행 ‘야생생물법’은 반달가슴곰 등 국제적멸종위기종을 증식할 경우 미리 인공증식 허가를 받도록 규정하고 있다. 하지만 불법증식에 대한 처벌은 1년 이하의 징역 또는 1천만 원 이하의 벌금에 불과하다. 더구나 현행법에는 국제적 멸종위기종의 불법증식에 대한 가중처벌 조항 또한 없는 실정이다. 이러한 상황을 개선하기 위해, 이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