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25 (화)

  • 구름많음동두천 26.8℃
  • 구름조금강릉 28.8℃
  • 구름조금서울 29.0℃
  • 구름조금대전 29.4℃
  • 구름조금대구 29.0℃
  • 구름조금울산 27.3℃
  • 구름조금광주 28.9℃
  • 구름조금부산 28.7℃
  • 구름조금고창 26.4℃
  • 흐림제주 28.6℃
  • 구름조금강화 24.9℃
  • 구름조금보은 24.5℃
  • 구름조금금산 25.4℃
  • 흐림강진군 28.5℃
  • 구름조금경주시 26.1℃
  • 구름조금거제 28.1℃
기상청 제공

사회

경찰, n번방 최초 개설자 ‘갓갓’ 신상 공개… 24세 대학생 문형욱

  • 등록 2020.05.13 15:36:59

 

[TV서울=이천용 기자] 아동 성 착취물 등을 제작·유포한 텔레그램 ‘n번방’의 최초 개설자 ‘갓갓’은 수도권 소재 대학생인 24세 문형욱인 것으로 밝혀졌다.

 

문형욱은 지난 해 2월부터 텔레그램에 1번방부터 8번방까지 이른바 'n번방'을 만들어 미성년자를 포함한 다수 여성의 성 착취 영상물을 제작해 유포한 혐의를 받고 있으며, 지난 11일 아동·청소년의 성보호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구속됐다.

 

경북지방경찰청은 13일 오후 1시 신상공개위원회를 열고 아동청소년 성보호법 위반 등의 혐의를 받는 문형욱의 이름과 나이, 사진을 공개했다. 경찰은 오늘 18일 문씨를 경찰에 송치할 때 마스크나 모자로 가리지 않고 그의 얼굴을 공개할 예정이다.

 

경찰은 “신상 공개로 인한 피의자의 인권과 주변인의 2차 피해 등에 대해서도 검토했지만 국민의 알권리, 동종범죄의 재범방지 및 범죄예방 등 공공의 이익이 더 크다고 판단해 문씨의 신원을 공개하기로 결정했다”며 “피의자는 불특정 다수의 여성을 노예로 지칭하며 성착취 영상물을 제작 유포하는 등 범행 수법이 악질적·반복적이고, 아동·청소년 피해자만 10명에 이르는 등 범죄가 중대하다”고 설명했다.

 

경찰은 지난 9일 문씨를 소환해 조사하던 중 자백을 받고, 10일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이에 대구지법 안동지원은 12일 오후 영장실질심사를 통해 “증거 인멸 및 도주의 우려가 있다”며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정치

더보기
배현진 의원, “문체부 사업추진 불가 뻔한 770억 3차 추경 편승, 집행은 역시 0%” [TV서울=이천용 기자] 배현진 국회의원(미래통합당, 송파을)이 “문체부로부터 제출받은 자료를 분석한 결과 3차 추경 당시 문체부가 사업추진을 위해 770억을 편성했지만 집행율이 0%인 것으로 드러났다며“3차 추경 당시 정부·여당이 코로나 문제의 시급성을 내세워 정작 연내 집행하기도 힘든 사업을 졸속 편성함으로 인해 코로나19 ‘2차 대유행’ 위기 대응에 필요한 예산 마련에 차질을 빚게 됐다고 비판했다. 배 의원은“정부는 6월부터 3차 추경의 시급성을 강조하며, 조금이라도 늦어지면 국민의 어려움을 가중시킨다고 주장했다. 또한, 연내 집행가능성이 어려운 사업들의 재검토를 요청하는 야당에 무조건적인 협조를 강요했다”며 “정부에서는 4차 추경까지 논의되고 있는 상황이나, 문체부의 전체 3차 추경 집행률은 37%에 그친 실정인 것으로 나타났다. 심지어 전체 추경의 22%인 756억으로 가장 많이 투입된 공공미술프로젝트사업과 393억으로 두 번째 많은 추경이 투입된 국민체육센터 건립사업은 모두 뉴딜 정책사업의 일환”이라고 설명했다. 또 “문체부 3차 추경의 33%가 투입된 두 사업의 집행률이 모두 0%”라며 “하나는 예술 뉴딜, 다른 하나는 그린 뉴딜인데, 정부의 뉴




정치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