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18 (금)

  • 구름많음동두천 23.3℃
  • 구름많음강릉 26.0℃
  • 구름조금서울 25.5℃
  • 구름많음대전 25.1℃
  • 구름많음대구 24.2℃
  • 구름많음울산 24.4℃
  • 구름많음광주 24.1℃
  • 흐림부산 21.0℃
  • 구름조금고창 23.7℃
  • 흐림제주 21.9℃
  • 구름조금강화 23.3℃
  • 구름많음보은 23.0℃
  • 구름많음금산 23.5℃
  • 구름많음강진군 23.2℃
  • 구름많음경주시 24.2℃
  • 흐림거제 21.2℃
기상청 제공

정치

김은혜 의원, 분당구 운중동 ‘수돗물 유충 발견’ 제보 접수

  • 등록 2020.07.27 10:19:12

[TV서울=나재희 기자] 김은혜 국회의원(미래통합당, 경기 성남시분당갑)은 25일 자신의 지역구인 분당에서 수돗물 유충이 발견된 것과 관련해 관계 당국의 철저한 진상규명과 재발 방지 대책을 촉구했다.

 

지난해 ‘인천 붉은 수돗물 사태’ 이후 최근 곳곳에서 수돗물 유충이 발견됐다는 신고가 잇따르면서, 수돗물 관리체계에 대한 비판 여론이 거센 상황이다. 이런 가운데 지난 24일 밤, 분당구 운중동의 모 아파트 단지에 거주 중인 한 주민은 화장실 샤워기에서 유충 2마리가 나왔다는 사실을 김 의원 측에 제보했다.

 

이에 김 의원은 해당 아파트 단지의 제보를 한 주민에게 수돗물 유충 발견경위와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재발방지를 위해 모든 해결방안을 강구하겠다고 말했다. 관련 내용은 현재 성남시청도 파악했으며, 조속히 문제가 해결될 수 있도록 조치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특히 분당의 수돗물에서 역한 페인트 냄새가 난다며 주민들이 고통을 호소한 ‘페인트 수돗물’ 사태가 발생한 지, 불과 한 달여 만에 유충까지 발견되어 지역 수돗물 안전에 대한 실태점검이 시급하다는 것이 김 의원의 생각이다.

아울러 김 의원은 이런 수돗물 안전문제가 지속적으로 나오고 있는 것은 정부나 지자체 내에서 수도사업의 중요도가 낮고, 인력의 전문성이 떨어지기 때문인 것으로 생각한다고 밝혔다.

 

김은혜 의원은 “다른 지역 일인 줄 알았던 수돗물 유충이 분당에서도 발생했다는 것이 놀랍고, 지역 내 심각한 문제”라면서, “지역구 국회의원으로서 주민들께서 걱정 없이 수돗물을 사용하실 수 있도록 관리, 생산, 공급에 근본적인 문제가 없는지 따져보겠다”고 말했다.

 







정치

더보기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