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22 (금)

  • 흐림동두천 3.0℃
  • 흐림강릉 9.2℃
  • 서울 4.9℃
  • 대전 5.9℃
  • 흐림대구 6.0℃
  • 흐림울산 7.6℃
  • 광주 7.8℃
  • 부산 8.5℃
  • 구름조금고창 9.3℃
  • 제주 13.1℃
  • 흐림강화 3.1℃
  • 흐림보은 3.9℃
  • 흐림금산 4.5℃
  • 흐림강진군 8.2℃
  • 흐림경주시 5.1℃
  • 흐림거제 7.3℃
기상청 제공

지방자치

자치분권지방정부협의회장에 이동진 도봉구청장 선출

  • 등록 2020.11.24 09:50:19

 

[TV서울=이천용 기자] 제주에서 열린 ‘2020 제2회 자치분권 포럼’의 첫날인 지난 20일, ‘제2회 자치분권지방정부협의회 정기총회’에서 이동진 도봉구청장이 자치분권지방정부협의회 3대 회장으로 선출됐다.

 

서울시구청장협의회장이기도 한 이동진 구청장은 최근 중앙정부의 일방적 재산세 인하 정책에 대한 문제 제기와 대책 요구, 착한 임대인 사업 법 개정 신속 처리 촉구, 공공 와이파이 사업 추진 등 지방정부를 대변하는 목소리를 적극적으로 내고 있다.

 

이동진 구청장은 “민선 단체장으로서 지난 10여년 간 지방정부의 제한된 권한과 한정적인 재정 속에서 최대한의 노력을 해왔다”며 “앞으로 더 큰 지혜와 역량을 모아 진정한 자치분권의 길을 앞당기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자치분권, 국민이 원하는 삶의 방향을 읽다!’ 라는 주제로 개최된 이번 포럼은 지방정부의 성공사례를 공유하는 스웨덴의 정치축제 알메달렌을 벤치마킹한 것으로 올해 2회째를 맞이했다.

 

올해는 특히 코로나19 확산세에 따라 사전 등록 참가자 외의 출입을 엄격히 통제했으며, 체온 측정, 마스크 상시 착용, 사람 간 간격 유지 등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며 진행됐다.

 

포럼 첫날인 20일은 개막식을 시작으로 K-뉴딜을 주제로 한 기조강연, 협의회 정기총회, 자치분권을 소재로 한 연극, 자치분권 컨퍼런스 등으로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채워졌다.

 

둘째 날인 21일에는 자치분권의 역할을 주제로 한 기자초청 대담, 자치분권대학 강연, 밀레니얼 시대 창조경제로의 전환을 위한 지식포럼을 이어갔으며, 2020년 자치분권대학 어워드 수여식으로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도봉구는 4년간의 성실한 자치분권대학 운영 공로를 인정받아 2020년 자치분권대학 어워드에서 우수상을 수상했다.


[영상] 조태용, 강경화 장관 교체 “北 김여정 한마디에 무너진 것”

[TV서울=이천용 기자] 외교부 1차관 출신의 국민의힘 조태용 의원은 20일 페이스북에 강경화 외교부 장관 교체와 관련해 “김여정 말 한마디에 무너진 것”이라고 비판했다. 그는 “지난해 말 ‘코로나 확진자가 없다는 북한의 주장을 믿기 어렵다’는 강 장관에게 김여정이 망언이라며 ‘정확히 계산돼야 할 것'이라고 경고한대로 오늘 계산이 이뤄졌다”며 “일부에서 바이든 신행정부 출범에 맞춰 새롭게 외교라인을 정비한 것이라는 해석이 나오는 것에 대해선 “앞뒤가 맞지 않는다. 미 대선 직후인 지난 해 11월, 바이든 행정부 인사들을 만나라고 문 대통령이 강 장관을 방미시킨 것이 이를 방증한다”고 지적했다. 조 의원은 “문재인 정부의 외교안보 장관 인사는 북한의 입을 쳐다봐야 하는 상황이 됐다”며 “문재인 정부에게 묻고 싶다. 대한민국의 자존심을 내팽개친 것도 모자라 이제는 북한의 ‘위임통치’라도 받을 셈인가?”라고 비판했다. <김여정 하명 인사에 ‘오경화’도 무너졌다. 문재인 정권, 이제는 북한의 ‘위임통치’라도 받을 셈인가> OK(K5) 신화는 결국 깨졌다. 강경화 외교부장관 이야기다. 강 장관은 ‘인형같이 존재감이 없다’는 평가에도 끄덕없었고, 문재인 대통






정치

더보기
박병석 국회의장, “국회도서관 부산분관은 부산 문화격차 해소할 수 있는 복합문화시설” [TV서울=김용숙 기자] 박병석 국회의장은 21일 국회도서관 부산분관 건설 현장을 방문해 현장을 둘러보고, 건설 현황을 점검했다. 박 의장은 “국회도서관 부산분관은 복합문화시설로 부산의 동서간의 문화격차를 해소하고, 특히 부울경(부산·울산·경남) 메가시티 광역권에서 문화를 향유할 수 있는 기회를 준다는 점에서, 또 국회가 지방에 설치하는 최초의 도서관이라는 점에서 상당한 의미가 있다”며 “국회가 국민들에게 좀 더 다가가고, 국민들이 국회를 친숙하게 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박 의장은 관계자들과 현장을 둘러본 뒤, “안전사고 없이 최선을 다 해주신 대림건설 관계자분들께 감사드리고, 방역관계에도 최선을 다 해주시길 바란다”며 “6월에 완공됐을 때 많은 분들이 국회도서관분관을 짓기를 잘 했다는 말을 할 수 있도록 노력을 다해주시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국회도서관 부산분관 공사는 2021년 6월 준공을 목표로 진행 중이다. 국회도서관 부산분관는 국회도서관 자료를 분산 보존하고 도서관·기록관·박물관의 기능을 수행하는 복합문화공간으로 조성되며, 지상 3층 연면적 1만3661㎡ 규모로 2021년 6월 준공을 목표로 공사가 진행되고 있다. 주요 시설로는




정치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