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13 (월)

  • 맑음동두천 23.5℃
  • 맑음강릉 23.5℃
  • 맑음서울 23.3℃
  • 맑음대전 24.7℃
  • 맑음대구 25.8℃
  • 맑음울산 19.2℃
  • 맑음광주 23.7℃
  • 맑음부산 20.3℃
  • 맑음고창 21.1℃
  • 맑음제주 21.1℃
  • 맑음강화 19.4℃
  • 맑음보은 23.5℃
  • 맑음금산 23.9℃
  • 맑음강진군 24.4℃
  • 맑음경주시 21.5℃
  • 맑음거제 20.7℃
기상청 제공

문화/스포츠


제31회 임방울 국악제 대통령상에 박자희씨

  • 등록 2023.09.18 17:20:21

 

[TV서울=신민수 기자] 국악 신예와 최고 소리꾼을 찾는 제31회 임방울 국악제 판소리 명창부 대상의 영예는 박자희(39) 씨에게 돌아갔다.

박씨는 18일 광주 빛고을시민문화관에서 열린 본선 경연에서 흥보가 중 '두손 합장' 대목을 불러 대상인 대통령상과 상금 4천만원을 받았다.

명창부 최우수상은 김다정 씨, 농악 대상팀은 부안 군립농악단이 차지했다.

박 씨는 "좋은 소리를 들려드리는, 믿고 듣는 소리꾼이 되도록 더욱 겸손한 마음으로 열심히 하겠다"며 "특히 긴 시간 저를 믿고 사랑해주고 든든히 지켜준 부모님과 많은 도움을 준 주변 분들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이번 대회에는 ▲ 판소리·기악·무용 등 학생부 ▲ 판소리·기악·무용·시조·가야금 병창·농악·퓨전 판소리 등 7개 종목 일반부 ▲ 판소리 명창부 등 3개 부문에 354개 팀이 참가해 열띤 경연을 펼쳤다.

수상자 72명에게는 총 1억7천790만원의 상금을 수여했다.

임방울 국악제는 일제강점기 민족의 한을 소리로 달랬던 임방울 명창(1905∼1961)의 예술혼을 기리는 명실상부 대한민국 대표 국악 축제다.







정치

더보기
尹대통령, "국민소득 높고 재정 넉넉해야 자유·복지 끌어올릴 수 있어" [TV서울=나재희 기자] 윤석열 대통령은 13일 대통령 직속 국민통합위원회 성과보고회를 주재한 자리에서 모두발언을 통해 "사회적 갈등을 극복하고 국민통합을 이루는 가장 중요한 토대는 결국 성장"이라고 강조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 "국민 소득이 높고 국가 재정이 넉넉해야 국민이 누리는 자유와 복지의 수준을 획기적으로 끌어올릴 수 있다"며 "우리 경제의 역동성을 높여 이러한 변화를 앞당기겠다"고 약속했다. 그러면서 "민생현장에서 정책이 어떻게 작동하는지, 예상치 못한 부작용은 없는지, 정책과 현장의 시차는 없는지를 면밀하게 분석하고 국민께 꼭 필요한 정책을 속도감 있게 추진해 진정한 국민통합을 이루겠다"고 강조했다. 윤 대통령은 소상공인 자생력 높이기, 청년 주거, 노년의 역할 강화 등 100여 개의 정책 제안에 대해 부처 간 벽을 허물고 세밀하게 발전시킬 것을 관계 부처에 당부했다. 아울러 국민통합위가 국민에 더 가까이, 더 깊숙이 들어가 다양한 목소리를 듣고 국민통합을 이룰 수 있는 구체적인 실천 과제도 지속해서 발굴해 줄 것을 주문했다고 대통령실은 전했다. 이날 보고회에는 국민통합위에서 김한길 위원장 등 민간위원 26명 전원이 참석했고, 정부에서는 최상목




정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