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8 (수)

  • 흐림동두천 8.5℃
  • 구름많음강릉 8.5℃
  • 흐림서울 9.0℃
  • 흐림대전 9.5℃
  • 구름많음대구 9.2℃
  • 구름많음울산 10.0℃
  • 맑음광주 13.1℃
  • 구름많음부산 11.9℃
  • 구름조금고창 12.1℃
  • 흐림제주 12.2℃
  • 구름많음강화 8.7℃
  • 구름많음보은 9.1℃
  • 흐림금산 8.2℃
  • 구름조금강진군 12.0℃
  • 구름조금경주시 11.0℃
  • 구름많음거제 10.8℃
기상청 제공

지방자치


영등포구, 2023 ‘요양보호가족 휴식제도 성과공유회’ 열어

  • 등록 2023.11.28 08:59:51

 

[TV서울=변윤수 기자] 영등포구가 지난 24일, 당산동 그랜드컨벤션센터에서 2023년 ‘요양보호가족 휴식제도 성과공유회’를 성황리에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성과공유회는 요양보호가족 돌봄봉사단(이하 ‘봉사단’), 유관기관 관계자 등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사업 추진 경과보고 ▲활동 영상 시청 ▲우수 사례 발표(4건) ▲동별 리더 위촉장 수여 등이 진행됐다.

 

올해부터 영등포구는 전국 지방자치단체 최초로 ‘요양보호가족 휴식제도’를 운영하고 있다. 요양보호가족 휴식제도는 독박 요양, 독박 간병 등의 부담을 짊어진 가족들에게 휴식을 제공하는 영등포구 특화 사업이다. 치매, 노인성 질환 등 상시 돌봄이 필요한 어르신 가정에 요양보호사 등 자원봉사자가 2인 1조로 방문해 말벗, 식사 보조, 산책, 병원 동행 등 틈새 돌봄 서비스를 제공한다.

 

 

올해 5월 봉사단 발대식을 시작으로 700여 명의 봉사 단원이 활동하고 있으며, 돌봄 서비스를 신청한 111명의 어르신에게 201건의 서비스를 제공해왔다.

 

 

그간의 주요 성과로는 ▲전국 지방자치단체 최초로 요양보호 시스템 구축 ▲치매 어르신 돌봄가족 설문조사를 통한 수요자 중심의 복지 서비스 제공 ▲틈새 돌봄 서비스로 돌봄 가족이 휴식을 취할 수 있는 계기 마련 등 어르신 돌봄 환경 개선이 손꼽힌다.

 

내년에는 올해의 추진 성과, 개선 사항 등을 반영해 ▲요양보호가족 휴식제도 종합계획 수립 ▲봉사단 조직화를 통한 동별 맞춤형 특화사업 추진 ▲사업홍보 강화를 통한 이용자 중심의 서비스 공급 ▲어르신 돌봄 현장에서 필요한 교육 등에 중점을 두고 운영할 예정이다.

 

또한 영등포구는 해당 제도를 시행·평가 후 정부와 서울시 등에 건의해 전국으로 확산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는 영등포구로 인해 전국 어르신들이 혜택을 보게 되는 것으로, 이것이 ‘진정한 지방자치’를 실현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최호권 영등포구청장은 “초고령화 사회에 대비해 치매, 노인성 질환 등 어르신을 돌보는 일은 개인을 넘어서 지역사회도 함께 노력해 나가야 하는 일”이라며 “요양보호가족 휴식제도는 구민들의 자발적인 봉사로 이뤄지는 만큼, 구민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동참을 부탁드린다. 내년에는 보다 많은 어르신들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아끼없는 지원을 다해 어르신과 함께 행복한 동행을 이어가겠다”고 전했다.

 


[영상] 정경희, “간첩혐의자가 총선 출마?”

[TV서울=이천용 기자] 정경희 국회의원(국민의힘, 비례대표)는 28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엄상필 대법관 후보자 인사청문회에서 엄 후보자를 상대로 질의했다. 정 의원은 먼저 엄 후보자가 국가보안법 위반 사건 혐의자들에 대해 무죄판결했던 재판 이력을 언급한 뒤 “일각에서는 국가보안법 사건들이 표현의 자유라는 소극적으로 다뤄지게 되는 것 아니냐는 우려의 목소리가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민주당이 최근 준연동형 비례제와 결부시켜 추진하는 위성정당에 창원간첩단 연루단체가 포함됐다는 사실이 밝혀져 충격을 주고 있다”며 “간첩 혐의자들이 백주대낮에 거리를 활보하고 국회의원 선거에도 출마할 수도 있다는 것에 국민들이 아연실색하고 있다. 간첩혐의자들이 마음대로 재판을 지연함에도, 이를 제지하지 못하는 사법부가 제대로 된 사법부인가?”라고 물었다. 엄 후보자는 “전적으로 동의하기 어려운 측면이 있다. 피고들인의 권리 행사를 전부 재판 지연하기 위한 전략이라고 단정하는 것 자체에 대해 그럴 수 있는 가라는 의문이 든다”며 “고의에 대한 재판지연이라고 판단된다면 적극적으로 대응할 필요가 있고, 경우에 따라 대응할 수 있는 입법조치가 필요하다”고 답했다.






정치

더보기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