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1 (금)

  • 흐림동두천 -0.7℃
  • 흐림강릉 5.1℃
  • 연무서울 3.0℃
  • 박무대전 0.3℃
  • 맑음대구 0.5℃
  • 박무울산 3.6℃
  • 박무광주 3.3℃
  • 연무부산 7.1℃
  • 맑음고창 0.9℃
  • 맑음제주 7.2℃
  • 흐림강화 0.7℃
  • 맑음보은 -2.7℃
  • 맑음금산 -2.0℃
  • 구름조금강진군 0.4℃
  • 맑음경주시 -1.0℃
  • 맑음거제 3.8℃
기상청 제공

연예/스포츠

하이에나, 주지훈·전석호, 질투와 우정 사이...투닥투닥 브로맨스

  • 등록 2020.02.13 11:13:21

 

 

[TV서울=박양지 기자] '하이에나’ 주지훈과 전석호의 절친인 듯, 절친 아닌, 절친 같은 케미를 보여준다.

오는 2월 21일 첫 방송되는 SBS 새 금토드라마 '하이에나'는 머릿속엔 법을, 가슴속엔 돈을 품은 변호사들의 하이에나식 생존기를 그린 드라마다. 최고의 스타 PD 장태유 감독과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흥행 배우 김혜수, 주지훈의 만남으로 일찌감치 드라마 팬들의 마음을 설레게 하고 있다.
무엇보다 돈만 좇아온 잡초 같은 변호사 정금자(김혜수 분)와 엘리트의 길만 걸어온 화초 같은 변호사 윤희재(주지훈 분)의 캐릭터 플레이가 예고되며 예비 시청자의 기대감을 한껏 상승시킨다. 특히 주지훈이 맡은 윤희재는 대한민국을 움직이는 거대 로펌 송&김의 에이스 변호사로서의 카리스마와 고고한 자존심에서 나오는 섹시함으로 안방극장 1열의 여심을 저격할 예정이다.

이런 가운데 가기혁(전석호 분)이 극 중 윤희재의 유일한 친구라 소개돼 호기심을 유발한다. 가기혁은 윤희재의 연수원 동기로서 송&김에서도 함께 일하고 있는 동료다. 가기혁은 자신의 정치력을 바탕으로 친구 윤희재를 돕다가도, 엘리트인 그에게 묘한 질투도 느낀다. 윤희재 역시 자신에게 관심이 많은 가기혁을 귀찮아하면서도, 누구보다 그를 믿고 의지한다. 이처럼 우정과 질투 사이를 오가는 두 변호사의 투닥투닥 귀여운 케미가 드라마의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이와 관련 '하이에나' 측은 "우리 드라마는 각각 캐릭터들이 살아 숨 쉬는 드라마다. 이에 캐릭터들이 서로 만나 펼치는 케미스트리가 또 하나의 관전 포인트다. 극 중 윤희재와 가기혁의 관계는 같은 로펌 동료이자, 친구이자, 질투의 대상으로 그려질 예정이다"며 "실제 주지훈과 전석호는 전작 '킹덤'에서의 인연을 바탕으로 완벽한 시너지를 내고 있다. 두 배우가 차진 연기력으로 그려낼 입체적인 친구 관계를 기대해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대한민국 최고의 배우들이 펼치는 매력 만점 캐릭터 플레이에 빠져들 수 있는 SBS 새 금토드라마 '하이에나'는 '스토브리그' 후속으로 오는 2월 21일 금요일 밤 10시 첫 방송된다.







정치

더보기
유승희 의원, “20년간 동결된 간이과세 매출 기준 상향되어야” [TV서울=변윤수 기자]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18일 국회 교섭단체 대표연설을 통해 자영업자들을 위한 세제 지원에 속도를 내겠다며 부가가치세 간이과세 기준 금액을 상향 조정하겠다고 밝혔다. 이에 대해 유승희 의원이 지난해 8월 대표 발의한 관련 법안이 정부 반대로 통과되지 못한 것에 대해 아쉬움을 표하고, 지금이라도 더불어민주당이 코로나 19 영향으로 침체된 경기회복을 위해 영세사업자 지원책으로 간이과세 기준금액을 상향조정키로 한 것에 대해 환영의 뜻을 밝혔다.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유승희 의원(더불어민주당, 성북갑)은 지난해 8월 20일 20년간 동결되어 있던 부가가치세 간이과세 적용 매출 기준을 현행 4천8백만 원에서 6천만 원으로 인상하는 내용의 ‘부가가치세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 발의했다. 지난 11월 기획재정위원회 조세소위에서 유승희 의원 개정안이 논의됐는데, 정부는 간이과세는 현재도 부가가치세 기본 제도의 중대한 예외이고, 간이과세자를 점차 일반과세자로 전환하는 게 부가세제의 방향이라는 원칙론을 앞세워 반대했다. 유승희 의원은 “코로나19로 영세사업자들의 고통이 극심해지는 현실을 외면하지 말고 이번 2월 임시국회에서 이 법안이 통과되기를




정치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