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5 (토)

  • 구름조금동두천 19.2℃
  • 구름조금강릉 18.9℃
  • 구름조금서울 20.9℃
  • 맑음대전 20.8℃
  • 맑음대구 18.6℃
  • 구름조금울산 20.0℃
  • 구름조금광주 20.4℃
  • 구름조금부산 20.1℃
  • 구름조금고창 18.8℃
  • 구름조금제주 23.4℃
  • 구름많음강화 19.9℃
  • 맑음보은 15.9℃
  • 구름조금금산 17.2℃
  • 구름조금강진군 18.5℃
  • 구름조금경주시 18.6℃
  • 구름조금거제 19.0℃
기상청 제공

사회

서울병무청, 산업지원인력 수기공모 당선작 시상

  • 등록 2020.08.19 16:05:10

 

[TV서울=신예은 기자] 서울지방병무청(청장 임재하)은 19일 청사 내 대강당에서 산업지원인력 체험수기 당선작 시상식을 거행했다.

 

체험수기 공모전은 산업지원인력의 사기진작을 위해 관내 병역지정업체 인사 담당자 및 산업기능요원·전문연구요원을 대상으로 지난 5월 20일부터 6월 30일까지 진행됐으며, 이날 시상식에서는 ㈜리스트에 근무하는 정상현씨의 수기 ‘데이터 기술로 우리 사회에 도움이 되자’를 포함해 8개 작품이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이번 시상식에서는 서울병무청 간부직원 및 산업지원과 직원들이 함께한 축하의 마당으로 진행됐으며, 당선자들은 “산업지원인력제도를 통해 취업의 높은 문턱을 뚫고, 사회생활에 성공적인 첫발을 내딛는 좋은 기회가 되었다”며 “주변의 후배들에게도 이 제도를 적극 추천하고 싶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임재하 서울병무청장은 “앞으로도 산업지원인력의 경험담 등 우수사례 공유로 중소기업 인력난 해소에 앞장서고, 산업지원인력에 대한 인식제고로 병역이 자랑스러운 사회분위기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경찰, ‘지하도상가 입찰 억대 로비’ 전·현직 서울시의원 수사

[TV서울=이천용 기자] 경찰이 서울 주요 역사의 지하도상가 운영권 재입찰 청탁과 함께 상인회 대표 등으로부터 억대 금품을 수수한 혐의로 전·현직 서울시의원을 수사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서울경찰청 반부패·공공범죄수사대는 24일 “서울시의회 A의원과 전직 서울시의원 B씨를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뇌물수수·알선수재 등의 혐의로 입건했다”며 “이들에게 금품을 제공한 지하도상가 상인회 관계자 등도 함께 입건됐다”고 밝혔다. B씨는 지난 2019년 6월부터 지난해 1월까지 3차례에 걸쳐 영등포역·고속터미널역·강남역 지하도상가 상인회 대표들로부터 1억3천500만원을 받은 뒤 서울시의회에서 지하도상가 운영 관련 상임위원회 위원으로 활동한 A의원에게 3,400만원을 전달한 혐의를 받고 있다. B씨는 2019년 6월경 지인인 영등포역 지하도상가 상인회 대표 C씨에게 현직 시의원의 도움을 받아 내년 상가 운영권 재입찰이 수의계약으로 이뤄질 수 있도록 하겠다며 금품을 요구한 의혹을 받고 있다. 그러나 B씨의 말과 달리 지난해 진행된 영등포역과 강남역 지하도 상가 재입찰 성과가 부진해짐에 따라 강남역 지하도상가 상인회 대표 D씨가 지난해 5월 B씨 등을 경찰에 고소한 것으로 알






정치

더보기




정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