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15 (토)

  • 구름많음동두천 18.0℃
  • 흐림강릉 17.6℃
  • 맑음서울 19.1℃
  • 구름많음대전 21.7℃
  • 천둥번개대구 18.0℃
  • 천둥번개울산 19.3℃
  • 맑음광주 18.7℃
  • 구름많음부산 19.7℃
  • 맑음고창 18.1℃
  • 구름많음제주 19.6℃
  • 맑음강화 20.0℃
  • 구름조금보은 21.2℃
  • 구름조금금산 18.9℃
  • 구름조금강진군 19.5℃
  • 흐림경주시 17.9℃
  • 구름조금거제 21.0℃
기상청 제공

사회

[TV서울] 김태화 병무청 차장, 서울병무청 병역판정검사장 방문 병역의무자와 현장 소통

  • 등록 2019.06.15 22:26:40

 

[TV서울=신예은 기자] 김태화 병무청 차장은 14일 서울지방병무청 제1병역판정검사장을 찾아 병역이행을 위해 검사장을 방문한 병역의무자와 소통하며 격려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번 방문은 병역판정검사를 위해 생애 처음으로 병무청을 방문한 병역의무자들과 대화를 통해 병역 정책에 대한 생생한 현장의 의견을 청취하기 위해 마련됐다.

 

김태화 차장은 정책수요자인 청년들과의 대화에서 “앞으로도 정책 현장에서 국민과의 소통을 강화해 병역이행과정상의 불편사항을 점검하고 각종 규제를 합리적으로 개선해 국민중심의 정부혁신에 앞장 서 나가겠다”고 말했다.


[TV서울] 서울시, ‘한옥이라는 집’ 특별전 개최

[TV서울=이천용 기자]서울시는 오는 15일부터 역사가옥으로 운영 중인 ‘홍건익가옥’에서 ‘한옥이라는 집’ 특별전을 개최한다. 이번 전시는 오래된 동네 경복궁 서측의 이야기와 우리의 일상적인 삶을 담고 있는 ‘한옥’에 대한 기억을 공공한옥을 통해 보여주기 위해 기획됐다. 홍건익가옥이 소재하고 있는 경복궁 서측은 서울의 서쪽 인왕산 아래로 청계천의 발원지인 백운동천과 옥류동천의 오래된 물길과 골목길의 흔적이 남아있는 곳으로, 다양한 신분층이 살았고 많은 문인들과 예술가들의 사랑을 받았던 지역이다. 홍건익가옥은 경복궁 서측의 역사를 품고, 지역의 특징을 보여주는 근대 건축물이자 서울 공공한옥으로 2017년 5월부터 일반시민에게 개방해 운영되고 있다. 이번 특별전은 젊은 예술가들이 홍건익가옥에서 경험한 한옥에서의 일상, 그리고 경복궁 서측지역과 역사를 함께하고 있는 지역명소와 사람들의 이야기가 기록된 아카이브가 홍건익가옥 전시실을 비롯해 가옥 곳곳에 전시된다. 올해 상반기 홍건익가옥에서 국악, 클래식, 무용, 미술, 사진, 연극 등 각 분야의 젊은 예술인들이 매일 한명씩 방문해 하루를 보내고, 한옥에서 지낸 일상과 느낌을 글과 사진으로 남기는 일일 레지던시






[TV서울] 시의회, 도시안전건설위, 타워크레인 사고예방 위한 관련법 개정 촉구 [TV서울=이천용 기자]서울시의회가 최근 고층건물의 증가 추세와 더불어 이들 공사현장에서 운용하고 있는 타워크레인의 각종 안전사고 역시 증가하고 있는 가운데 타워크레인 사고 예방을 위한 관련 법령을 대폭 강화하는 쪽으로 개정해 줄 것을 촉구하고 나서 귀추가 주목된다. 시의회 도시안전건설위원회(위원장 김기대)는 14일 제287회 정례회 중 상임위원회 제1차 회의(안전총괄실 결산 및 추경심사)에서 2019년 국가안전대진단 기간(2.15~4.19) 동안 서울시가 관내 공사장에서 운용중인 타워크레인 중 13대의 운영 실태를 점검한 결과, 기계분야에서 40건, 안전관리분야에서 15건의 지적사항이 발견됐으며, 이 중 34건은 관련법규 위반사항에 해당되는 등 안전사각 지대가 여전히 존재하고 있음을 지적하며 ‘건설기계관리빕 시행령’ 등 관련 법령 개정안을 마련해 정부와 국회에 이를 촉구하는 건의안을 만장일치로 채택했다. 이날 위원회는 일부 현장에서 관련서류(대여사항 기록부, 작업계획서, 설치·해체 영상 등)의 미비점이 발견되고 있고, 타워크레인 작업자가 별도로 지정돼 있지 않아 해당 공사현장과 타워크레인 기종에 미숙한 근로자 투입으로 사고위험성을 내포하고 있으며, 마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