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4 (수)

  • 맑음동두천 7.8℃
  • 맑음강릉 14.1℃
  • 맑음서울 8.7℃
  • 맑음대전 10.8℃
  • 맑음대구 13.4℃
  • 맑음울산 11.3℃
  • 맑음광주 9.9℃
  • 맑음부산 11.7℃
  • 맑음고창 6.8℃
  • 구름많음제주 11.7℃
  • 구름조금강화 8.1℃
  • 맑음보은 8.3℃
  • 맑음금산 10.2℃
  • 맑음강진군 10.4℃
  • 맑음경주시 10.7℃
  • 맑음거제 11.7℃
기상청 제공

정치

국민의힘 서울-오세훈, 부산-박형준 후보 확정

  • 등록 2021.03.04 10:56:57

 

[TV서울=이천용 기자] 국민의힘 경선결과 오는 4월 7일 실시되는 서울·부산시장보궐선거 후보로 오세훈 전 서울시장과 박형준 동아대 교수가 각각 확정됐다. 

 

국민의힘 공천관리위원회는 지난 2∼3일 응답자의 지지 정당 구분 없이 ‘100% 일반시민 여론조사’ 방식으로 이번 경선을 진행했다.

 

오세훈 예비후보는 41.64%의 득표율로 후보로 나경원(36.31%)·조은희(16.47%)·오신환(10.39%) 예비후보를 누르고 후보로 확정됐다.

 

박형준 예비후보는 53.40%를 득표해, 박성훈(28.63%)·이언주 (21.54%)를 누르고 후보로 확정됐다.

 

오세훈 후보는 후보 수락연설을 통해 “임기를 다 마치지 못한 시장으로서 10년간 살아오면서 죄송했고, 죄책감과 자책감이 컸다”며 “다시 한 번 열심히 뛰어서 그동안 서울시민 여러분들께 지은 죄를 갚으라 하시는 격려와 회초리를 든 것이라고 무겁게 받아들인다”고 밝혔다.

 

이어 “이번 선거는 대한민국을 살리느냐 이대로 무너져 내리느냐를 결정하는 갈림길”이라며 “반드시 승리해 무능하고 잘못된 길을 아무런 양심의 꺼리낌없이 가는 문재인 정부에 경종을 울리고 남은 기간동아이나마 제대로 된 길 공정한 길 국민을 무서워하는 길을 가는 가라고 전달하는 선거가 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박형준 후보도 “부산을 위해 한 몸을 바치고 대한민국의 새로운 리더십을 만들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며 “이번 선거가 왜 치러지는지 한시도 잊어선 안되고, 정의가 살아 있음을 국민들이 보여줘야 한다”고 했다.

 

또, “국민들이 이 정권에 얼마나 실망하고 있는지 깊이 느낀다. 문재인 정권의 폭주에 제동을 거는 선거가 될 것”이라며 “국민의힘이 비판만 하는 정당이 아니라 대안과 비전이 있는 정당으로 거듭나고 있음을 보여줄 것”이라고 강조했다.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