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4 (수)

  • 맑음동두천 3.1℃
  • 맑음강릉 7.7℃
  • 맑음서울 4.0℃
  • 맑음대전 8.3℃
  • 맑음대구 8.2℃
  • 구름조금울산 8.3℃
  • 맑음광주 9.8℃
  • 맑음부산 10.3℃
  • 맑음고창 9.3℃
  • 구름많음제주 12.7℃
  • 맑음강화 3.8℃
  • 맑음보은 7.4℃
  • 맑음금산 7.8℃
  • 구름조금강진군 11.4℃
  • 맑음경주시 8.6℃
  • 맑음거제 ℃
기상청 제공

연예/스포츠

"가요대전" 1차 티저 영상 공개! 방탄소년단이 표현한 TOUCH는?

  • 등록 2019.12.04 13:07:50

 

[TV서울=신예은 기자] 올해 최고의 K-POP 페스티벌 ‘2019 SBS 가요대전’의 첫 티저 영상이 공개됐다.

지난 1일 방송된 ‘SBS 인기가요’ 방송 말미에 최초 공개된 티저 영상에는 세계를 휩쓴 방탄소년단이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영상 속에서 방탄소년단은 손깍지, 악수, 볼 터치, 쓰다듬기 등 다양한 ‘TOUCH’를 센스있게 표현해내며 “2019년, 당신을 터치한 음악은?”이라는 질문으로 올해의 ‘SBS 가요대전’ 키워드를 녹여냈다. 멤버별로 표현한 ‘방탄소년단 TOUCH’만으로도 ‘2019 SBS 가요대전’에 대한 기대감을 자아낸다.

오는 12월 25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펼쳐지는 ‘2019 SBS 가요대전’은 올해 ‘SBS 인기가요’에서 1위를 석권한 주요 가수들과 함께 ‘TOUCH’를 키워드로 한 역대급 무대들을 선보일 예정이다.

1차 라인업으로 발표되며 큰 화제를 모았던 방탄소년단을 필두로 갓세븐, 뉴이스트, 레드벨벳, 마마무, 세븐틴, 트와이스(가나다순)가 출연을 확정지었고, 조만간 최종 라인업을 공개한다.

방탄소년단의 티저 영상은 주요 포털 및 ‘SBS NOW’ 공식 SNS 채널 등을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2019 SBS 가요대전’은 오는 12월 25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생방송으로 진행된다.


성북구, 아동·청소년 위한 ‘성북청소년미래지원센터’ 출범

[TV서울=변윤수 기자] 성북구는 지난 2일 오전 청소년의 행복한 미래의 꿈을 지원하기 위한 성북청소년미래지원센터 출범과 함께 성북미래교육선언문 제막식을 실시했다. 성북청소년미래지원센터는 구민공모로 최종 선정된 성북자기주도학습지원센터와 성북진로직업체험지원센터의 통합명칭이며, 청소년이 미래를 대비해 스스로 학습할 수 있는 공간 및 관련 프로그램을 제공하여 새로운 시대의 흐름에 맞는 신 직업 체험이 가능한 장소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 또한 성북구는 단순한 이름의 통합명칭이 아닌 아동·청소년들을 위한 프로그램 등 효율적인 지원을 할 예정이다. 이날 행사에서는 이승로 구청장을 비롯해서, 성북구에 있는 학교장, 교사, 학부모 등이 함께 참석해 미래교육도시로 나아가려는 성북의 무궁한 발전을 기원했으며, 성북 미래교육선언문을 공표하는 뜻 깊은 시간도 가졌다. 성북 미래교육선언문은 ‘미래 100년 성북선언’의 핵심가치와 비전을 교육정책에 반영하고, 청소년 미래지원 계획의 방향설정과 추진의지를 함축적으로 제시한 것으로, 이날 행사에서 민·학·관을 대표하는 3명, 성북 나비나드 교육봉사 단원 박연진, 김진섭 교사(삼선중), 유재선 센터장(성북진로직업체험지원센터)이 차례차례






김정태 시의원, 대한안마사협회로부터 감사패 받아 [TV서울=이천용 기자] 서울시의회 기획경제위원회 김정태 의원(더불어민주당, 영등포2)은 지난 3일 서울맹학교 용산캠퍼스 대강당에서 열린 ‘대한안마사협회 제49주년 창립기념식’에서 감사패를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올해로 49주년을 맞는 대한안마사협회는 모든 회원이 국민보건향상에 보다 정진할 것을 다짐하고 꿈과 희망의 내일을 준비하는 교류와 화합의 장을 마련하고자 창립기념식을 열어 약 360명의 안마사와 가족을 초청했다. 감사패 수상자로 선정된 김 의원은 장애인에 대한 애정과 관심으로 안마사의 각종 현안문제 해결에 힘썼을 뿐만 아니라, 안마원 제도 기반을 마련했다. 특히, 서울시 지구단위계획구역 내 건축불허용도였던 안마원을 개설이 가능하도록 서울시와 지속적인 협의를 통해 제도를 마련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김정태 시의원은 “기존 일자리에 장애인수를 채우려는 것이 아닌 장애인이 일할 수 있는 기회를 만들어내는 것이 서울시가 해야 할 일”이라며, “안마원은 단순지급식의 장애인지원체계를 넘어 자립 일자리 기반 중 하나인만큼 지속적인 관심과 노력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아울러 “앞으로도 우리 장애인들이 밝고 당당한 사회 구성원으로서 불편함 없이 생활할 수 있도록 더